티스토리 뷰

그냥...

미장원

sanna 2011.11.05 10:53
토욜 오전 미장원.
기다리기 심심해서 아이폰으로 블로깅되는지 실험중.

토욜 오전이면 사람 없을 거라 생각했는데 완죤 낭패다. 결혼식때문에 머리하러 온 신부, 하객들로 북적북적. 신부와 혼주 뿐 아니라 친구,친척 등 신부 한 명당 대여섯명씩은 같이 와서 치장을 한다.

특이한 건, 머리 말고 손질하는 과정을 끊임없이 촬영하는 것.
머리 감겨서 쭉쭉 잡아당기며 드라이하고 기구로 돌돌 말아놓은 모습이 예쁘거나 기억할만한 순간이 아닐텐데 계속 사진을 찍어댄다. 찍히는 사람들도 예뻐지러 왔을지언정 현재는 예쁘지 않은 상태인데도, 자신에게 향하는 카메라 렌즈가 싫지 않은 듯 방긋방긋 웃는다. 주목받는 데 익숙하기 때문일까.

iPhone 에서 작성된 글입니다.

'그냥...' 카테고리의 다른 글

우리에게도 좋은 날이 오겠지  (4) 2011.12.03
좋은 나라  (4) 2011.11.06
집앞 감나무 2  (3) 2011.11.05
미장원  (3) 2011.11.05
멍때리는 시간이 필요해  (8) 2011.11.02
간만의 잡담  (2) 2011.10.28
20일만에 2천만원!  (2) 2011.08.16
[릴레이]나는 행복하다.[ ]가 있으니까  (17) 2011.01.31
댓글
  • 프로필사진 사복 저도 같은 생각으로 토요일 오전에 파마하러 갔다가 새로운 세상을 보았어요;; 2011.11.07 19:35 신고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todaeg.tistory.com 토댁 아이뽕으로 블러깅에 성공하셨네요~~^^ 추카추카요^^
    저는 요즘 아이폰으로 모든 걸 해결하고 있어요.
    집에서는 늦은 밤이라야 pc가 제 몫이 되는지라 간간히 아이폰으로 해결한답니다~~^^
    2011.11.19 15:59 신고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s://www.bookino.net sanna 아이폰으로 할 수 있는 일이 생각보다 많더라구요. ^^ 2011.11.23 01:01 신고
댓글쓰기 폼